부산 오션라인의 새로운 랜드마크가 탄생합니다.